홀릭홀덤이 WFP 시티투어 대회의 스타트를 알리며 구미에 상륙한다고 한다

스포츠홀덤 더홀릭홀덤은 29일 “오는 7월 1일부터 3일까지 3일간 경북 구미 더홀릭홀덤 경기장에서 WFP 시티투어 대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홀덤에 따르면 첫 ‘시티투어’ 대회로 총상금 2억3200만GTD로 5경기를 치른다. 이번 대회는 지역 상인들을 대상으로 대회를 전국으로 확대하고, 경북 최초로 홀덤 큰 대회를 개최해 스포츠홀덤 저변 확대와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계획이다.

대회 첫 경기는 1일 오후 5시(총상금 4000만GTD)로 레이트 레그 13레벨, 시작 500BB, 재진입 500BB 스택으로 블라인드 인터벌이 25분간 진행된다.

컬래버레이션 매치가 2일(토)에 열린다. 오후 2시부터는 ‘버닝 스페셜'(총상금 5600만GTD)이 진행되며 1위부터 10위까지 순위에 따라 상금이 수여된다. 같은 날 오후 7시부터 ANPT X 세계식량계획 이브닝 파티(총상금 3,200만GTD)에서 축제형 홀덤 게임이 열리며, 엔트리 100명을 기준으로 레벨별 20분으로 경기 시간이 결정된다.

대회 마지막 날 오후 2시에는 ‘버닝하이롤러'(8000만GTD)가 준비된다. 시작 500BB, 재진입 500BB 스택, 레이트 레그 13레벨 피니시로 1시부터 10시까지 30분 규칙으로 각 레벨 게임 시간이 부여된다. 이밖에 오후 7시에 열리는 ‘클로저'(2400만GTD)는 참가자들을 위한 이벤트 게임으로 대회를 마무리한다.

홀덤은 WFP의 참가자와 선수들을 위한 포인트 시스템을 확대하고 게임에 대한 실시간 정보를 제공한다. 앞서 세계 챔피언십 대회를 위해 미국 라스베이거스에 갔던 김승열, 김수조 등 에스엔에스에도 실시간으로 경기 소식을 전달하고 있다. 현재 프로게이머 홍진호는 ‘2022 윈 서머 클래식 3,500달러 NLH 챔피언십’에서 결승 테이블에 진출해 우승을 다투고 있다.

홀릭홀덤 측은 “이번 대회에 참가한 한국 선수들과 참가자들을 진심으로 응원하며 우승을 위해 끝까지 포기하지 않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이어 “앞으로도 와숲에 대한 지역 소식을 지속적으로 접할 예정”이라며 “이번 구미행사에서 즐거움을 가지고 함께 즐길 수 있는 신나는 축제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